굿모닝경찰소방미션저널

기사


  • “경기도, ‘다음 소희’ 나오지 않도록 최선 다해 민생 돌봐야”

    분야: 복지|기자: 정진오|승인: 2023-02-15 오후 10:38:36

    “경기도, ‘다음 소희’ 나오지 않도록 최선 다해 민생 돌봐야” 경기도지사 김동연

    주간 실국장회의(2).jpg

    경기도 주간 실국장회의



    동연 경기도지사가 콜센터 현장실습생의 안타까운 죽음을 다룬 영화 다음 소희를 언급하며 경기도에서는 넥스트 소희가 안 나오도록 민생을 돌봐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동연 지사는 15일 오전 도청 다목적회의실에서 <주간 실국장회의>주재하고 지난번 경기도의회 도정 연설에서 2023년 도정 방향을 밝히면서 난방비 지원, 버스요 동결, 지역화폐 활성화와 중소기업인이나 소상공인 신용지원 등 민생 돌보겠다는 이야기를 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김 지사는 얼마 전에 나온 영화 중에 다음 소희라는 영화가 있는데 우리 사회의 힘든 부분, 취약계층, 어려운 상황에서 일하는 청년들에 대한 구조적인 문제에 대한 이야기를 하고 있다면서 영화 제목인 다음 소희처럼 넥스트 소희가 경기도에서는 한 명도 나오지 않도록 한다는 마음으로 최선을 다해 민생을 돌보면 좋겠다고 전했다.


    주리 감독의 영화 다음 소희는 졸업을 앞두고 대기업 콜센터 현장실습을 나간 특성화고 학생 소희가 폭언과 성희롱, 부당한 대우를 받다 세상을 떠나고 형사가 그 죽음의 전모를 파헤치는 내용으로, 우리 사회의 구조적 문제를 다루고 있다. 지난 2017년 전주 저수지에서 실습 5개월 만에 숨진 채 발견된 여고생의 실제 사건을 바탕으로 했다.


    이 밖에도 김 지사는 이날 난방비 지원에 대한 정부의 적극적인 조치, 투자유치나 RE100 등을 통한 미래에 대한 대비, 실국 간 울타리를 뛰어넘는 일하는 방식의 혁신 등을 주문했다.


    난방비 문제는 취약계층만의 문제가 아니라 중산층과 서민, 거의 전 국민에게 아주 지대한 영향을 미치고 있는 사안이라고 짚은 김 지사는 다시 한번 이 자리를 빌려서 중앙정부에서 보다 폭넓게 보다 적극적으로 난방비 지원에 대한 적극적인 조치를 취할 것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지사는 이날 아침 한 라디오 방송 인터뷰에서도 지금 경기침체에 난방비가 이렇게 오른 상태에서 다수가 고통에 시름을 하고 있다그나마 여러 가지 재정 여건이 좋은 정부에서 보다 과감한 재정의 역할을 통해서 지원 폭과 정도를 높이고 늘려야 된다고 언급했다.



    jjo613  ojjo613@naver.com

    <저작권자 © 굿모닝경찰소방미션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헤븐 스피치(Heaven Speech) 저자 전아

    • 손끝 저림, 물건 잡을 힘도 없어...

    • 김동연, 캐서린 레이퍼 주한 호주대사와 미래혁신산업 협력 방안 논의

    • ‘한파특보가 발령되면 화재가 증가할까?’

    •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설치 협조” 요청

    • “경기도, ‘다음 소희’ 나오지 않도록 최선 다해 민생 돌봐야”

    • 경기도지사, 도청 방문한 존 위팅데일 영국 무역특사와 환담

    • 척추관협착증 오래가면 허리 구부정하게 굳는다

  • 최신 트렌드 정보
    국가지식정보를 한 곳에서 찾아본다! ‘디지털집현전’ 대국민 서비스 개시
    2023년 연간 전국 지가 0.82% 상승

    굿모닝경찰소방미션저널 굿모닝경찰소방미션저널

    2023년 연간 전국 지가 0.82% 상승
    탄소중립 선도할 대표사업장 찾는다

    굿모닝경찰소방미션저널 굿모닝경찰소방미션저널

    탄소중립 선도할 대표사업장 찾는다
    GTX-C, ‘28년말 개통 목표로 첫 삽 뜬다.

    굿모닝경찰소방미션저널 굿모닝경찰소방미션저널

    GTX-C, ‘28년말 개통 목표로 첫 삽 뜬다.
    차세대 반도체·미래자동차 등  신산업을 주도하는 전문기술인재 양성
    인기 기사